Life컬쳐
불황에는 매운 맛이 인기!친환경 메뉴로 매운갈비찜 개발, ‘마시마니’ 눈길
최지흥  |  jh9610434@beautyhankook.com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승인 2012.11.16  09:23:55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

[뷰티한국 인기기사]

뷰티한국 최지흥의 다른기사 보기  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2)
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!   
확인
-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 / 최대 400byte)
-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차오차오
매운거 좋아하는데 진짜 맵고 깊은 맛이 나네요 ~.~
직원들도 친절하고 소문듣고 첨 가봤는데 기대 이상이었습니다. 좀 기다리긴했는데 미리 주문해서 음식도 빨리 나오고, 진찌 갈비도 두툼하고 매운맛 조절도 되니 괜찮은거 같아요~ 만족!

(2012-11-17 11:44:44)
공공칠
♥♥ Since 1990「마시마니 매운갈비찜(www.galbijjim.com)」브랜드는 다양하고 깊이있는 메인메뉴류ㆍ런치메뉴류 및 추가메뉴류로 구성된 매운갈비찜 전문점 입니다. 고객님의 눈높이에 맞추어 전 임직원이 하나되어 최선을 다하겠다는「약속」다시 한번 마음속 깊이 다짐합니다.
(2012-11-17 11:40:44)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2)
최기자의 궁시렁
[최 기자의 궁시렁]왜 그들은 오이 밭에서 신을 고쳐 신었는가?

[최 기자의 궁시렁]왜 그들은 오이 밭에서 신을 고쳐 신었는가?

[뷰티한국 최지흥 기자]‘오얏나무 아래서는 갓을 고쳐 쓰지 말...
[최 기자의 궁시렁]코로나19 확산, 흔들리는 K-뷰티 위상 어떻게 하나?

[최 기자의 궁시렁]코로나19 확산, 흔들리는 K-뷰티 위상 어떻게 하나?

[뷰티한국 최지흥 기자]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 되면서 글로벌...
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동 40-12 대천빌딩 3층  |  대표전화 : 02-724-2622  |  팩스 : 02-722-1908
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: 서울 아 01955  |  등록연월일 : 2012년2월1일
대표 : 뷰티한국(주) 김원식 | 발행ㆍ편집인 : 김원식 | 편집장 : 최지흥 | 청소년보호책임자 : 최지흥
Copyright © 2011 뷰티한국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ebmaster@beautyhankook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