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tar미스코리아
10년 터울 미스코리아…뷰티 여신으로 나란히 활약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승인 2016.07.18  16:48:38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

[뷰티한국 인기기사]

뷰티한국 김도현의 다른기사 보기  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4)
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!   
확인
-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 / 최대 400byte)
-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욜라
그냥 지적인 아가씨들이 나와서 진이 됫으면 좋겟음 키로되지 말고..

외모도 이국적이고...

(2016-09-02 12:47:25)
이영은
그냥 자기네들의 잔치인듯.. 관심없다 미스코리아대회..
벌써 정해진 진,선,미.. 인것 같아서 말야... 딱 이하늬때까지 ... 그이후로는 권위가 땅. 으로 꺼졌다. 권위라는말도 거창한말인듯..

(2016-07-21 12:04:50)
미코폐지
미스코리아 대회는 일반인들이 뭐좀 해볼려고 나오는 대회 같다. 제발 연예인 한다고 설치지 말자.. 2016년 미스코리아 아가씨들아..
(2016-07-19 21:59:15)
헤이
소속사의 장난같은 느낌과 꾸며진 각본같은 느낌..
이변년도 진도 얼굴이 너무 평범하고 광대때문에 너무 별루고...
그냥.. 자기네들의 잔치. 이런건 않했으면..

(2016-07-19 14:14:39)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4)
최기자의 궁시렁
[최 기자의 궁시렁]화장품 기술 유출, 막을 수 없나?

[최 기자의 궁시렁]화장품 기술 유출, 막을 수 없나?

[뷰티한국 최지흥 기자]최근 대한민국 화장품의 위기감이 고조되...
[최 기자의 궁시렁]‘1년에 1개씩’, 글로벌 화장품사 한류 ‘삼킨다’

[최 기자의 궁시렁]‘1년에 1개씩’, 글로벌 화장품사 한류 ‘삼킨다’

[뷰티한국 최지흥 기자]유니레버, 로레알그룹에 이어 에스티로더...
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동 40-12 대천빌딩 3층  |  대표전화 : 02-724-2622  |  팩스 : 02-722-1908
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: 서울 아 01955  |  등록연월일 : 2012년2월1일
대표 : 뷰티한국(주) 김원식 | 발행ㆍ편집인 : 김원식 | 편집장 : 최지흥 | 청소년보호책임자 : 최지흥
Copyright © 2011 뷰티한국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ebmaster@beautyhankook.com